[머니위크]우리 사회 슬픈 자화상, "씨랜드 참사 기억하나요?"

작성자
한국어린이안전재단
작성일
2014-06-30 11:01
조회
245

30일 오전 서울 송파구 마천동 어린이안전교육관에서 열린 '씨랜드 화재 희생 어린이 15주기 추모식'에서 참석자들이 추모비에 헌화하고 있다. /사진=뉴스1
“씨랜드 참사를 기억하시나요?”
세월호 참사로 전국민의 슬픔이 가시지 않은 가운데 지난 1999년 유치원생 19명이 목숨을 잃은 ‘씨랜드 참사’가 15주기를 맞았다.
30일 서울 송파구 마천동 어린이안전교육관에서는 ‘씨랜드 화재 희생 어린이 15주기 추모식’이 열렸다.
한국어린이안전재단이 주최한 이번 추모식에는 안철수 새정치민주연합 공동대표와 채인석 화성시장, 유가족 등 50여명이 참석했다.
씨랜드참사는 지난 1999년 6월30일 새벽 경기도 화성군의 씨랜드 청소년 수련의 집에서 불이 나면서 잠자던 유치원생 19명과 인솔교사 4명 등 23명이 숨진 사고로 당시 사회 각계에서 안전관리에 대한 자성의 목소리가 높았다.
하지만 15년이 지난 오늘에도 세월호 참사 등으로 어린 학생 수백여명이 목숨을 잃는 등 안전사고가 잇따라 발생하면서 이날 추모식에서는 이 같은 참사의 반복을 멈추고 사회 전반에 깊게 밴 안전불감증을 뿌리뽑아야 한다는 비판이 쏟아졌다.

http://www.moneyweek.co.kr/news/mwView.php?no=2014063014078024400&outlink=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