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겨레뉴스]예술체험에서 성교육까지…버스 타고 배워요

작성자
한국어린이안전재단
작성일
2014-08-21 11:20
조회
247

네이버(대표 김상헌)는 안전행정부(장관 정종섭) 및 한국어린이안전재단(대표 고석)과 함께 어린이 안전 사고 예방을 위한 공익 캠페인 ‘어린이 안전 생활백서’를 21일부터 3주간 진행한다고 밝혔다.
이번 캠페인은 실생활에서 흔히 일어날 수 있는 어린이 안전사고와 관련된 정보를 제공해 어린이들에게 안전사고에 대한 경각심을 일깨우고, 이를 사전에 예방하기 위한 목적으로 진행된다.
네이버는 PC와 모바일 모두 특별 페이지를 마련하고, 어린이 안전사고의 유형을 △교통사고(횡단보도) △질식사고(가정) △자전거사고(야외) △화상사고(음식점) △학교사고(교실)로 세분화해 유형에 따른 예방법과 응급조치에 관한 유용한 정보를 제공한다. 또, 어린이들이 안전 교육을 체험할 수 있는 교육관에 대해 소개하고, 이용자들이 직접 예약할 수 있도록 링크도 제공한다. 특별 페이지의 정보들은 아이들과 부모 모두 쉽게 이해할 수 있도록 일러스트로 제공된다.
김지현 네이버 제휴협력실 이사는 “이번 캠페인을 통해 아이들이 스스로 안전의 소중함을 느끼고, 위기상황에 대처할 수 있는 방법을 배우는 기회가 되기를 기대한다”고 밝혔다. 한편, 네이버는 어린이 안전 생활백서 캠페인을 알리기 위한 SNS 이벤트를 진행한다. 이벤트 응모자 중 추첨을 통해 100명에게 어린이 안전 보호장구 세트를 제공할 계획이다.
정광연 기자peterbreak@ajunews.com
http://www.ajunews.com/view/2014082011263373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