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중앙일보]22개 단체 ‘스포츠·레저 안전 네트워크’ 출범

작성자
한국어린이안전재단
작성일
2015-09-03 13:18
조회
373
스포츠·레저 안전 네트워크 출범식에 참석한 강영중 국민생활체육회장, 김종 문화체육관광부 제2차관, 이창섭 국민체육진흥공단 이사장, 김정행 대한체육회장(앞줄 왼쪽 넷째부터). [사진 문화체육관광부]

안전한 스포츠·레저 활동 환경 조성을 위한 민·관 협력체인 스포츠·레저 안전 네트워크가 출범했다. 문화체육관광부는 대한체육회·한국시설안전공단 등 21개 스포츠·레저·안전 단체와 함께 2일 서울 방이동 올림픽파크텔에서 스포츠·레저 안전 네트워크를 출범시키고, 관련 업무협약(MOU)을 체결했다. 문체부와 21개 단체는 지난 4월부터 다섯 차례 사전 회의를 열어 협약 체결을 위한 준비 작업을 진행했다. 이들 단체는 네트워크를 통해 안전한 스포츠·레저 환경 조성을 위한 정책을 수립하고, 관련 산업을 활성화하는 데 상호 협력하기로 뜻을 모았다.

김종 문체부 제2차관은 “지속적인 민·관 협업으로 선진화된 안전관리 시스템을 갖추고, 스포츠·레저를 통해 건강한 삶을 구현하는 데 기여할 것”이라고 말했다.

김지한 기자 hanskim@joongang.co.kr
http://article.joins.com/news/article/article.asp?total_id=18580544&cloc=olink|article|default